내용 없음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게 시 판


HOT menu

     

게 시 판

작성자 해위기념사업회
작성일 2015-04-02 (목) 10:22
ㆍ추천: 0  ㆍ조회: 1392      
IP: 211.xxx.4
윤보선 돌발하야 성명...김용식 외교논리에 퇴진번복
                                                                            

기사제목

 윤보선 돌발하야 성명...김용식 외교 논리에 퇴진 번복

매체명

 중앙일보

프로/섹션명

 정치

기자명

 한애란기자

e-mail

 aeyani@joongang.co.kr 

게재일

 2015.04.01

원문링크

원문기사 보러가기



윤보선 돌발 하야 성명 … 김용식 '외교 논리'에 퇴진 번복

김종필 증언록 '소이부답' <14> 국가재건최고회의 출범
"대통령 물러나면 외교 무정부상태
수교국한테 재승인 받아야" 보고

5·16 나흘째인 5월 19일 돌발사건이 있었다. 오후 8시30분 윤보선(사진) 대통령이 하야 성명을 발표했다. 전날 장면 총리 내각이 총사퇴한 지 32시간 뒤다. 성명은 이러한 내용이었다.

 “덕이 없는 사람이 국가원수직에 있어 국민의 마음과 생활을 평안치 못하게 했다. 군사혁명 발생에 이르게 한 모든 현실을 국민에게 부담시켜 죄송스럽다. 하늘이 도와 무사하게 이 나라 일을 혁명위원회 사람들이 맡아 보게 했고, 국민 여러분이 커다란 기대를 갖고 있음을 알게 돼 안심하고 이 자리를 물러나겠다.”

 김종필(JP)은 그날 밤 뒤늦게 소식을 접했다. 그는 즉시 김용식 외무부 차관에게 전화로 물었다. “대통령이 하야하면 외교적으로 문제는 없습니까.” 김 차관은 사태의 심각성을 설명했다. “지금 헌법기관으로 남아 있는 사람은 오직 대통령 한 사람입니다. 내각이 총사퇴하고 국회도 해산됐기 때문에 대통령이 없으면 대한민국은 수교국한테 새로이 승인을 받아야 합니다. 하야성명을 번의하게 해야 합니다.”

 이날 저녁 장도영 의장과 박정희 부의장은 청와대로 윤 대통령을 찾아갔지만 퇴진의 뜻을 꺾지 못했다. JP는 박 소장을 찾아가 대통령 궐위 때 생길 외교문제를 보고했다. JP는 박 소장의 승낙을 얻어 김 차관에게 이렇게 전했다. “김 차관이 직접 청와대로 올라가서 윤보선 대통령에게 결심을 바꿔야만 국가 외교적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얘기하십시오.”

 김 차관은 다음날 오후 2시 청와대를 찾아갔다. 윤보선 회고록 『외로운 선택의 나날』에 따르면 김 차관은 “ 하야하면 외교상으로 거의 무정부상태가 된다. 당장 북한이 남침하면 속수무책이다”고 그를 설득했다. 이 말에 윤 대통령의 하야 결심이 흔들렸다. “국가의 운명이 달린 문제란 말에 마음 한구석에서 동요가 일었다”는 게 그의 회고다. 결국 윤보선 대통령은 그날 5시40분 기자회견 자리에서 “하야를 번의한다”고 발표했다. 그는 1962년 3월 22일 두 번째 하야 성명을 발표하고 청와대를 떠난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49 불변진리, 윤치호 안익태 애국가 yunice 2015-06-24 574
348 윤치호는 친露파도 친美파도 친日파도 아니었다 yunice 2015-06-23 879
347 KBS 징비록 26화 (오음 윤두수) 관리자 2015-05-12 863
346 김활란 총장님이 웃지 않으신 이유 yunice 2015-05-04 929
345 윤창구가 영어로 쓴 해평 윤씨 이야기A CLAN STORY yunice 2015-05-04 1229
344 2015 해위학술연구원 공동주최 학술회의 `광복과 대한민국`_배재.. 해위기념사업회 2015-04-28 2402
343 `광복과 대한민국` 학술회의 열려_SBS뉴스퍼레이드 해위기념사업회 2015-04-24 617
342 해위학술硏-한국정치외교사학회, `광복과 대한민국` 세미나_연합.. 해위기념사업회 2015-04-24 640
341 시카무스에서 만난 연어들 ysk 2015-04-20 1197
340 풍운아 윤치호의 諧謔 ysk 2015-04-20 1408
339 1893년의 그린랜드 얼음산과 인도 산호섬 ysk 2015-04-20 1058
338 윤보선 돌발하야 성명...김용식 외교논리에 퇴진번복 해위기념사업회 2015-04-02 1392
337 애국가 작사자는 윤치호, 김연갑 ‘한판승’ – 2015.3.31 .. 관리자 2015-04-01 582
336 해위학술연구원 한국정치외교사학회 공동주최 학술회의 안내 해위기념사업회 2015-03-17 1417
335 윤두수선생 시문집중 한윤명 목사에대한만사 청주한씨참의공파 2015-03-17 930
334 애국가 8편 필사된 '애국창가집' 발굴 관리자 2015-03-05 535
12345678910,,,28

이 홈피는 1024 X 768모드/FullSize로 최적화 돠었습니다.   당신의 윈도우 사이즈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