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 없음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게 시 판


HOT menu

     

게 시 판

작성자 Admin
작성일 2014-07-15 (화) 01:17
첨부#1 bed6b1b9b0a12.jpg (26KB) (Down:56)
ㆍ추천: 0  ㆍ조회: 496      
IP: 210.xxx.20
sbs 그것이알고싶다 시청 평



(예상했던 일이지만) sbs의 온갖 악의적인 편집에도 불구하고, 좌옹께서 애국가를 작사하셨다는 사실만 더 확실해지는군요
1945년 육필글씨가 진본임이 확인된것도 큰 수확입니다. 
 
http://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248492

1908년 찬미가, 1945년 육필글씨, 수많은 사료 및 일제자료에서 나오는 쏟아져나오는 윤치호작이라는 증거..
 이런 증거들은 모두 무시하고 아무런 물적 증거도없는 안창호선생과 자꾸 대비시키는것도 공정하지못합니다.


일기에서도 일부분만 발췌해서 마치, 그의 일생이 모두 잘못된것처럼 몰아가는것도, 이번 문창극사태에서 보았던 같은 수법입니다.
한예로 일기에서


"일본 칭찬이 자자하니 나는 내 나라를 자랑할 일은 없고 흉잡힐 일만 많으매 일본이
부럽도다".  라는 부분만 발췌해서 친일파라고 비난하지만 그 다음의 일기내용은 다음과같습니다.


그러나 탄식하여도 무익하매 아무쪼록 하나님의 도우심을 입어
내 평생을 우리나라 좋은 일에 진심갈력하여 비록 내 생전에는 우리 나라가 다른 나라같이
번성하는 것을 못 볼지라도 내 마음껏 내 내라를 섬기는 것이 내 직분이라.
하나님께서는 내 약한 것을 도와주시니 내 일생이 예수성국(聖國)과 내 나라에 유용하게
지도하여 주시옵소서.
                                                                         (윤치호 일기 1888년, 12월)


결국 이들이 꼼짝못할 사료들을 발굴해내는것만이 이 전쟁에서 승리하는거란 생각이 듭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29 역대 대통령 회고록 살펴보니_일요신문 해위기념사업회 2015-02-06 1216
328 “교육시스템 상호 벤치마킹… 인재포럼서 얻은 영감 공유할 것”.. 해위기념사업회 2014-11-21 863
327 “미국이 원조를 끊겠답니다”… “끊을 테면 끊어보라지”_동아.. 해위기념사업회 2014-11-21 1055
326 [단독]“애국가, 계관시인 윤치호 작사”…서재필 증언 최초발굴.. 관리자 2014-09-23 739
325 [신규서적 안내] 민영환과 윤치호, 러시아에 가다 (윤경남 저) 관리자 2014-08-11 710
324 인물탐구 피아니스트 윤기선 선생 / 음악춘추 2014년 1월호 관리자 2014-07-19 612
323 질문.. 윤진섭 2014-07-16 989
322 윤치호 선생님 존경합니다 지나가던이 2014-07-15 492
321    Re..윤치호 선생님 존경합니다 관리자 2014-07-15 640
320 윤치호 친필본 애국가의 필적 감정 결과.SBS그것이 알고싶다 방송.. yunice 2014-07-14 1944
319    sbs 그것이알고싶다 시청 평 관리자 2014-07-15 496
318 캐나다 알마교회의 제임스 게일목사 윤경남 2014-06-28 2221
317 2014 윤보선기념 심포지엄 해위기념사업회 2014-06-25 2003
316 한·일협정 때 과거사 청산 못한 게 갈등 근원_중앙일보 해위기념사업회 2014-06-20 440
315 韓日협정 반세기 역사를 다시 만나다_조선일보 해위기념사업회 2014-06-16 394
314 2014년 윤보선기념 심포지엄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해위기념사업회 2014-06-12 714
12345678910,,,27

이 홈피는 1024 X 768모드/FullSize로 최적화 돠었습니다.   당신의 윈도우 사이즈 입니다.